끝없는 생존 퀘스트 현대인의 고군분투



국립현대무용단은 남정호 예술감독의 안무작 ‘이것은 유희가 아니다’를 오는 10월 무대에 올린다. 지난해 사회적 거리두기 때문에 온라인으로만 공개된 작품이어서 관객 앞에선 초연이다. 남 예술감독이 국립현대무용단장으로 취임한 후 발표한 신작이다. 무용가로 살아온 연륜을 바…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