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바다음식’ 문화적 맥락과 가치로 재해석



바다음식의 인문학/정혜경/따비/2만원 먹는다는 건 산다는 것이다. 무엇을 먹는가 가만히 들여다보면 그의 삶을 알 수 있다. 문화와 정서, 역사가 그 안에 깃들어 있다. 공동체의 음식문화도 마찬가지다. 지역에서 가장 많이 나는 것을 먹게 되는 데다 그 지역의 토양이나 …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