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명옥헌 원림에 서서 붉은 배롱나무를 보다 [최현태 기자의 여행홀릭]



정원으로 떠나는 싱그러운 여름여행 / 담양 명옥헌 원림 7월말쯤 농염한 진분홍 배롱나무꽃 활짝 / 섬 전체가 꽃밭 남해도 섬이정원엔 라벤더와 데이지 가득 / 성주 가야산야생화식물원·성밖숲은 야생화 천국 정자에 앉는다. 비 온 뒤 장쾌하고 거침없이 흐르는 계곡 물. 굽이…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