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황동·계양산성 논어 목간 길이 1m”



2000년대 이후 국내에서 이뤄진 발굴조사를 통해 유교 경전인 ‘논어’를 쓴 고대 목간(사진) 3점이 나왔다. 출토지는 각각 경남 김해 봉황동, 인천 계양산성, 충남 부여 쌍북리다. 글을 적은 나뭇조각인 목간은 고대 생활상을 알려주는 중요한 자료로 평가된다. 29일 학…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