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행하듯 비워내니… 자연의 색채가 담기다



재킷과 바지, 슬립온 운동화까지 흰색으로 맞춘 노신사가 천천히 장내로 걸어들어왔다. 재킷 안에 입은 분홍색 셔츠는 가볍게 단추를 풀었다. 라탄 중절모도 멋스럽지만, 중절모와 비슷한 밝은 미색의 동그란 뿔테 안경으로 색도 맞췄다. 넥타이 대신 포켓치프로 격식을 차렸다. …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