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공간서도 신명나는 공연… 새로운 문화 향유층 적극 육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초래한 고통이야 어디나 마찬가지였지만 무형문화유산계의 그것은 유별난 게 사실이다. 가뜩이나 적은 관객에 고민하던 공연 분야는 무대 자체가 사라지며 무형유산 특유의 신명마저 잃어버리는 게 아닌가 하는 위기감을 촉발했고, 계승…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