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식환자, 코로나에 걸리면 중증으로 악화?…“사실 아니다”



호흡곤란이나 기침, 거친 숨소리 등의 증상이 반복적, 발작적으로 나타나는 ‘천식’(asthma). 이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리면 중증으로 악화되는 등 예후가 좋지 않다는 잘못된 속설이 퍼져 있다. 그런데 이러한 인식은 …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