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알약 형태’ 코로나19 치료제 2상 임상 돌입



미국의 제약사 화이자가 ‘알약’ 형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에 대한 2상 임상시험에 들어갔다. 이 항바이러스제는 코로나19 감염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거나 바이러스에 노출됐음을 인지한 초기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다. 독감으로 치면 ‘타미플루’와 …
기사 더보기


움짤 둘러보기


많이 읽은 글